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한만성 기자 = 영국 단일팀의 미드필더 아론 램지가 한국과 맞붙게 될 8강전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영국은 2일(이하 한국시각) 열린 우루과이와의 2012 런던 올림픽 남자축구 A조 최종전에서 다니엘 스터리지의 결승골에 힘입어 1-0 신승을 거두고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이로써 영국은 A조 1위로 8강에 오르며 B조 2위 한국과 오는 5일 맞붙는다.

램지는 영국의 8강행에 만족감을 드러내면서도 한국을 꺾고 4강까지 올라 메달권 진입을 노리겠다는 각오를 드러냈다. 그는 경기 후 'BBC'를 통해 "대회가 진행될수록 경기력이 좋아지고 있다. 한국과 붙게 될 8강전이 벌써부터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램지는 "8강에 가게 돼 정말 기쁘다"고 말한 뒤, "오늘 경기를 통해 우리의 실력을 입증했다. 함께 발을 맞출 시간이 상당히 짧았음에도 훌륭한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국과 영국의 8강 경기는 오는 5일 새벽 3시 30분 카디프의 밀레니엄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싸컷 만화: 올림픽 4대 빨은?
[웹툰] 에펨툰: 토레스의 희로애락!
반 페르시 영입? 테베스가 있는데…
레알, 루카 모드리치 영입 포기하나?
'재능의 낭비' 스페인, 허망하게 탈락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올시즌 가장 기대되는 해외파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