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충격의 이적료와 함께 한 네이마르의 2017년

공유닫기 댓글
2017년 축구계의 가장 충격적인 사건은 네이마르의 이적이었다. 그는 세계 최초의 2억 유로 이적료를 기록했다.

[골닷컴] 3천억원의 사나이라는 수식어를 축구계가 상상한 적이 있을까? 지난 여름 네이마르가 FC바르셀로나를 떠나 PSG로 이적하면서 현실이 됐다. PSG는 차기 발롱도르 수상 제1 후보를 데려오기 위해 바르셀로나가 네이마르에 매긴 바이아웃 금액을 지불했다. 무려 2억2200만 유로로 한화 3천억원에 달했다. 기존 최고 이적료 기록이던 폴 포그바의 1억500만 유로보다 2배 이상 많았다. 라 리가를 떠나 리그1으로 향한 네이마르는 20경기에서 18골을 넣으며 기대치를 채워주고 있지만 카바니로 대표되는 팀 동료와의 갈등, 외부 견제 등의 논란에 얽히기도 했다.

다음 뉴스:
홍정호 전북 팀 훈련 첫 소화… “살아 있다는 기분”
다음 뉴스:
'프랑스 리그 왕' 네이마르의 명과 암
다음 뉴스:
전 맨유 코치 "산체스, 맨유 팬들이 보고싶어하는 선수"
다음 뉴스:
데 헤아 "아직 재계약 논할 때 아냐"
다음 뉴스:
드록바, 조국 코트디부아르에 초등학교 설립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