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충격의 이적료와 함께 한 네이마르의 2017년

공유닫기 댓글
2017년 축구계의 가장 충격적인 사건은 네이마르의 이적이었다. 그는 세계 최초의 2억 유로 이적료를 기록했다.

[골닷컴] 3천억원의 사나이라는 수식어를 축구계가 상상한 적이 있을까? 지난 여름 네이마르가 FC바르셀로나를 떠나 PSG로 이적하면서 현실이 됐다. PSG는 차기 발롱도르 수상 제1 후보를 데려오기 위해 바르셀로나가 네이마르에 매긴 바이아웃 금액을 지불했다. 무려 2억2200만 유로로 한화 3천억원에 달했다. 기존 최고 이적료 기록이던 폴 포그바의 1억500만 유로보다 2배 이상 많았다. 라 리가를 떠나 리그1으로 향한 네이마르는 20경기에서 18골을 넣으며 기대치를 채워주고 있지만 카바니로 대표되는 팀 동료와의 갈등, 외부 견제 등의 논란에 얽히기도 했다.

다음 뉴스:
맨유, 프리시즌부터 '삐걱'…무리뉴 "걱정된다"
다음 뉴스:
'라멜라 해트트릭' 토트넘, 새 시즌 첫 친선전 6-0 대승
다음 뉴스:
모로코 감독 레나르, 다음 주 거취 결판 난다
다음 뉴스:
프랑스 데샹 감독 2020년까지 유임 확정
다음 뉴스:
스페인, 베니테스 임시 감독 체제 고려했었다
닫기

저희는 최상의 온라인 익스피리언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를 사용합니다. 저희 웹사이트에 방문하면, 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따라 저희의 쿠키 사용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더보기 수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