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DF 최초 이적료 천억원, 판 다이크는 누구인가?

공유닫기 댓글
28일 리버풀 이적이 확정된 버질 판 다이크의 이적료는 크고 아름답다. 왜 리버풀은 수비수 영입에 천억원이 넘는 돈을 투자했을까?

[골닷컴] 리버풀이 6개월의 줄다리기 끝에 사우샘프턴으로부터 판 다이크를 영입했다. 올 시즌 리버풀은 쿠티뉴, 살라, 마네, 피르미누를 앞세운 환상적인 공격력을 자랑했지만 수비가 무너지며 선두권 도약에 실패하고 있다. 지난 여름부터 약점인 수비 보강을 위해 판 다이크를 노렸다. 구단 이적료 신기록은 7500만 파운드(한화 약 천억원)와 팀 내 최고 주급인 2만5천 파운드를 지불하며 결국 영입에 성공했다.

다음 뉴스:
무리뉴의 고충, "EPL 개막 일정 너무 빨라"
다음 뉴스:
英 유명 경제 연구소, 두 대회 연속 WC 우승국 '적중'
다음 뉴스:
올리세 “마침내, 아프리카가 월드컵을 제패했다”
다음 뉴스:
윤덕여 감독, “이번엔 메달 색깔 바꾸고 싶다”
다음 뉴스:
김학범 감독, “백승호, 이강인 놓고 끝까지 고민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