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살라, 드디어 훈련 복귀... 월드컵 간다

공유닫기 댓글
어깨 부상으로 월드컵 참가가 불투명했던 살라가 드디어 이집트 대표팀 훈련에 복귀했다

살라는 9일 카이로에서 열린 이집트 국가대표팀의 마지막 공개 훈련에 등장했다. 4만명의 팬이 운집한 가운데 모습을 드러낸 살라는 큰 박수를 받았다. 이집트의 조별리그 1차전인 우루과이전 출전 여부는 불확실하다. 이집트 대표팀 주치의는 "2일 후 검사를 통해 그의 몸 상태가 100%인지 확인하겠다"라고 말했다.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 세르히오 라모스와 충돌한 뒤 어깨를 다친 살라는 월드컵 참가가 불가능하다는 초기 진단을 극복했다. 이집트가 28년 만에 월드컵 본선에 오르는 데 1등 공신이었던 살라의 가세로 팀도 큰 힘을 얻었다.

다음 뉴스:
'비현실적' 호날두 유니폼 판매량, 네이마르의 '52배'
다음 뉴스:
울산, 대구 잡고 5위 탈환… 조현우 프로 첫 퇴장
다음 뉴스:
3경기 연속 실점에 퇴장, 조현우는 신이 아니다
다음 뉴스:
생애 첫 퇴장 조현우, “팀에 미안, 판정은 존중한다”
다음 뉴스:
이니에스타-토레스, 한날 J리그 데뷔-나란히 패배
닫기

저희는 최상의 온라인 익스피리언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를 사용합니다. 저희 웹사이트에 방문하면, 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따라 저희의 쿠키 사용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더보기 수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