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뢰브 감독, "노이어는 월드컵에 갈 것이다"

댓글
장기 부상 중인 노이어를 러시아 월드컵에서 볼 수 있을까? 뢰브 감독은 노이어의 귀환을 확신했다.

노이어는 지난 9월 중족골 미세 골절 부상을 입었다. 이미 5개월 전에서 같은 부위를 다쳤던 그의 공백은 장기화되고 있다. 당초 1월 복귀 예정이었지만 3월 이후 돌아올 수 있다는 얘기도 있어 그의 월드컵행이 어려운 것 아니냐는 의견도 나온다. 독일 대표팀의 요아힘 뢰브 감독은 그럼에도 세계 최고 골키퍼인 노이어에 대한 변함 없는 신뢰를 보였다. 부상에서 돌아오고 경기에 나설 몸을 갖춘다면 함께 월드컵에 가겠다는 계획이다.

다음 뉴스:
'3G 연속 선발' 구자철, 시즌 첫 골 기록 후 부상 교체
다음 뉴스:
클롭 “로브렌-랄라나, 복귀 얼마 남지 않았다”
다음 뉴스:
'구단주' 호나우두, "선수들과 뛰기 위해 살 빼겠다"
다음 뉴스:
맨유, 여름 이적시장 기간 '원상복구' 원한다
다음 뉴스:
레알 ‘신성’ 비니시우스, 에스파뇰전서 리그 데뷔 가능성 ↑
닫기